연간일정

뒤로가기

명연주시리즈:미샤마이스키 첼로 리사이틀 포스터 다운로드
명연주시리즈:미샤마이스키 첼로 리사이틀

공연소개

그의 음악을 듣는 것은 오감을 만족하게 하는 경험이다

첼로의 음유시인이라고 불리는 이 시대 최고의 첼리스트인 미샤 마이스키가 2년만의 리사이틀을 연다. 1988년 3월 첫 내한공연을 가진 후, 벌써 21번째로 한국을 찾는 미샤 마이스키는 심금을 울리는 서정미로 한국인들이 특별히 사랑하는 연주자이다. 구소련의 라트비아에 태어난 마이스키는 차이코프스키 국제콩쿠르를 입상하며 세계에 주목을 받기 시작했으며, 로스트로포비치와 피아티고르스키를 사사했다.
 
“청중은 나의 존재 이유, 좋은 소리는 청중의 영혼에서 나오는 것”
뛰어난 기교와 더불어 느껴지는 넘치는 생명력과 자유로움은 소비에트 연방에 의해 부당한 체포로 수용소에 2년간 감금되고 2달 간 정신병원에 수용되기도 하는 등 극적인 젊은 시절에서 비롯된 예술혼이라고 할 수 있다. 인간미가 느껴지는 그의 첼로 음색은 관객과의 음악적 교감을 나누게 해주며, 그는 음악을 통해 사람들을 행복하게 하며 청중에게 자신의 모든 것을 전하는 것이 궁극적인 목표라고 얘기한다.
 
아버지의 딸, 피아니스트 릴리 마이스키
이번 리사이틀에서는 릴리 마이스키가 피아니스트로 나선다. ‘우아함, 힘, 평정, 이 모두 아우르는 음악가’라는 평가를 받고 있는 릴리 마이스키는 이번 리사이틀에서 아버지와 함께 그 누구도 따라올 수 없는 둘만의 교감으로 관객들에게 다가갈 것이다. 그녀는 유럽과 아시아 등지에서 활동하고 있으며 도이치 그라모폰과 EMI 레코딩으로 앨범을 발매하며 실내악은 물론 독주자로서도 활발히 활동중이다.
 
미샤 마이스키가 전하는 시적인 아름다움이 가득한 곡
미샤 마이스키가 이번 내한을 위해 준비한 프로그램은 시적인 정서가 가득하다. 슈만의 환상소곡집을 시작으로 첼로 소나타 중에서도 경지에 이른 완성도를 보여주는 브람스의 첼로 소나타 F장조가 1부를 장식하며, 2부에는 20세기 작곡가들인 풀랑와 브리튼의 곡들을 연주한다. 플랑크의 아름다운 선율과 순수함이 돋보이는 가곡들과 브리튼의 유일한 첼로 소나타이자, 마이스키의 스승이었던 로스트로포비치에게 헌정되었던 브리튼 첼로 소나타 C장조를 연주한다.

프로그램소개

R. Schumann _ Fantasiestücke, Op.73

슈만                _ 환상 소곡집 Op. 73

 

J. Brahms      _ Cello Sonata in F major, Op.99

브람스              _ 첼로 소나타 F장조 Op. 99

 

F. Poulenc     _ Fiançailles pour rire

풀랑크              _ 가상 약혼식 중

 

B.Britten        _  Cello Sonata in C major, Op.65

브리튼              _ 첼로 소나타 C장조 Op. 65

 

*** 위 프로그램은 연주자의 사정에 의해 사전 공지 없이 변경될 수 있습니다. 

출연진

첼로 | 미샤 마이스키 Mischa Maisky, Cellist

 

첼리스트 미샤 마이스키는 로스트로포비치와 피아티고르스키를 사사한 유일한 첼리스트로 이름이 알려져 있다. 로스트로포비치는 젊은 세대의 첼로연주자 중 가장 뛰어난 재능을 가진 연주자. 그의 연주에서는 대단한 열정, 뛰어난 테크닉과 더불어, 시적 감성과 매우 아름다운 섬세함을 느낄 수 있다.” 라며 미샤 마이스키를 극찬한 바 있다.

 

라트비아에서 태어나 러시아에서 교육을 받고 이스라엘로 귀환한 미샤 마이스키는 런던, 파리, 베를린, 비엔나, 뉴욕, 도쿄를 비롯한 세계의 여러 주요 공연장으로부터 열렬한 환영을 받고 있다.

 

미샤 마이스키는 자신을 세계시민이라고 자칭한다. “저는 이탈리아산첼로를 연주하면서 프랑스와 독일산 활을 쓰고, 오스트리아와 독일산 현을 사용하고 있으며, 제 딸은 프랑스에서, 큰 아들은 벨기에에서 태어났습니다. 저는 일본 차를 운전하고 있으며, 스위스 시계를 차고 인도의 목걸이를 합니다. 그래서 저에겐 사람들이 음악을 좋아하고 즐겨주는 모든 곳이 모두 집같이 느껴집니다. ”

 

도이치그라모폰(DG) 전속 아티스트인 미샤 마이스키는 지난 30년간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이스라엘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베를린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런던 심포니 오케스트라, 파리 관현악단, 유럽 오르페우스 챔버 오케스트라 등 유수의 오케스트라와 함께 35장 이상의 앨범을 발매하였다.

 

2000년도가 미샤 마이스키의 전성기라 할 수 있는데, 그 해 바흐 투어로 전세계에서 100회 이상의 공연을 했다. 또한 미샤 마이스키는 바흐에 대한 존경심을 표현하기 위해 3번째로 바흐 무반주 첼로 모음곡(Solo Suites)을 녹음하기도 하였다.

 

미샤 마이스키의 레코딩은 세계 언론의 극찬을 받고 있는데, 권위 있는 도쿄의 레코드 아카데미상을 다섯 번 수상했고, 세 번의 독일 레코드상(Echo DeutscherSchallplattenpreis)을 수상했으며, 파리의 그랑프리 뒤 디스크상(Grand Prix du Disque), 올해의 디아파종 도르 (Diapason d’Or)상 등을 수상했고 그래미상의 후보로 여러 번 선정되기도 하였다.

 

세계적인 음악가이자 주요 국제 페스티벌의 단골 초청 연주자인 그는 레너드 번스타인, 카를로 마리아 줄리니, 로린 마젤, 주빈 메타, 리카르도 무티, 주세페 시노폴리, 블라디미르 아쉬케나지, 다니엘 바렌보임, 제임스 레바인, 샤를 뒤투아, 마리스 얀손스, 발레리 게르기예프, 구스타보 두다멜과 같은 지휘자들과 연주해왔다. 또한 마르타 아르헤리치, 라두 루푸, 넬손 프레이레, 예프게니 키신, 랑랑, 피터 제르킨, 기돈 크레머, 유리 바쉬메트, 바딤 레핀, 막심 벤게로프, 조슈아 벨, 율리안 라흘린, 재닌 얀센 같은 많은 저명한 연주자들과 협연하였다.

 

피아노 | 릴리 마이스키 Lily Maisky, Pianist

1987년 프랑스 파리에서 태어난 릴리 마이스키는, 어려서 브뤼셀에서 자랐다. 4살 때 피아노를 치기 시작한 릴리 마이스키는 릴 티엠포, 하기트커벨, 일라나 다비즈, 알란 바이스를 사사했다. 2001년부터 2004년까지는 퍼셀음악학교에서 재즈 피아노를 공부하였으며, 마르타 아르헤리치, 드미트리 바쉬키노프, 요셉 칼리히슈타인, 파벨 길리로프, 비탈리 마굴리스 등 저명한 아티스트들의 마스터 클래스에 참가하기도 하였다.


유럽뿐 아니라 아시아 등지에서 공연하고 있는 릴리 마이스키는 베르비에 페스티벌, 루가노의 마르타 아르헤리치 프로젝트’, 에든버러 페스티벌, 마지오 무지칼레 피오렌티노, 베르가모-브레시아, 베이징 피아노 페스티벌, 오스트리아의 ‘프란츠 리스트 페스티벌’, 두브로브니크의 ‘줄리안 '라클린과 친구들’, 프랑스 라부아에서 열리는 실내악 페스티벌, 그슈타드 페스티벌, 슐레스비히-홀슈타인 음악 페스티벌, 베를린 페스티벌, 영국 실내 관현악단의 음악 크루즈 등 유명 음악제에 참가하였다. 그녀는 레너드 슬래트킨, 토마스 샌더링, 게르트 알브레히트, 다니엘 라이스킨, 알베르토 베로네시, 찰스 올리비에리먼로 같은 명성 있는 지휘자들과 협주곡을 연주했으며, 런던 로열페스티벌홀, 빈 콘체르트하우스, 뮌헨 프린츠레겐텐, 함부르크 라이스할레, 베니스 라 페니체, 본 베토벤할레, 도쿄 산토리홀, 로마 올림피코 극장, 모스크바 음악원, 상트페테르부르크 필하모니 교향악단, 뉴욕 카네기홀, 서울 예술의전당, 아테네의 메가론, 버킹검 궁전 등의 여러 유명 극장에서 솔로 또는 앙상블 멤버로 연주를 가졌다.


릴리 마이스키의 연주는 도이치 그라모폰과 EMI 레코딩으로 여러 번 발매 되었으며, 그녀는 유럽과 아시아의 방송에 여러 번 출연하기도 하였다. 가장 최근 아반티 클래식을 통해 발매한 앨범에서는 그래미상 수상자인 바이올리니스트 필립 퀸트와 함께하였다. 릴리 마이스키는 독주만큼이나 실내악에 참여하는 것을 좋아하는데, 아버지인 미샤 마이스키와는 듀오를, 아버지와 남동생과는 마이스키 트리오로 활동하고 있다. 이외에 릴리 마이스키는 줄리안 라클린, 재닌 얀센, 도라 슈와르젠베르그, 르노 카퓌송, 샹탈 주이에, 세르게이 크릴로프, 마르타 아르헤리치, 니콜라스 안겔리치, 프랑크 브랄레, 제랄드 코세, 알리사 마굴리스, 라체아 바네시안, 게자 호스추-레고스키, 보리스 안드리아노프, 이슈트반 발다이, 알렉산더 모길레프스키, 오르페오 만도찌, 알레나 바에바, 보리스 브로프친, 시마노프스키 콰르텟 등 저명한 연주자들과 함께 연주하기도 하였다.

 

티켓 예매

티켓 예매

예매하기
일정
2017-09-08 (금)
시간
19:30
장소
그랜드홀
금액
R석 70,000원 / S석 50,000원 / A석 30,000원 /
학생석 10,000원
관람시간
100 분이상

할인

▶ 10% 
- 대구콘서트하우스 홈페이지 회원 [홈페이지 예매 시]
- dg티켓 방문 구매 시
   [국채보상공원 내 삼덕파출소 옆 매주 월요일 휴무(☎422-1255)]

20% 
- 예술인패스
- 문화패스[초, 중, 고, 대학생 및 만 24세 이하]

30% 
- 20인이상단체 [전화 예매만 가능] 

50% 
- 장애인(1~3급) [동반1인] 
- 장애인(4~6급) 및 65세 이상 및 국가유공자 [본인만]
- 문화누리카드 결제 시

 

※공연 당일 증빙서류 필히 지참(미지참 시 차액 지불)

관람등급
초등학생이상
홈페이지
concerthouse.daegu.go.kr
주최/주관
대구콘서트하우스
문의
053-250-1400(ARS 1번)
기타
티켓링크 1588-7890

이용자 맞춤 공연서비스자신에게 맞는 공연을 선택해주세요.

  • go
맞춤공연 접기